::: KE&P-(주)케이이앤피 :::
 
 
HOME > NEWS > 국제시황
 
 
   주가 랠리 `막바지`..상품시장 혼조세
  글쓴이 : PSP     날짜 : 09-05-19 08:17     조회 : 4278    
美 근원 CPI 상승으로 인플레 우려 부채질..금값 오름세
中 수요 감소전망으로 구리 등 비철금속 상승 제한
생산량 증가·중국 수요 감소 우려로 농산물 가격 하락

 2009.05.18 08:38

 경기회복을 논하기엔 아직 이르다는 인식이 확산된 가운데 주식시장 하락은 15일(현지시간) 주요 상품가격 약세로 이어졌다. 유가가 4% 가까이 하락한 데 이어 농산물 가격도 내림세를 나타냈고, 구리가격은 상승하긴 했지만 소폭에 그쳤다.

반면 인플레이션 상승 전망에 따른 금 매수세는 금값을 930달러대로 끌어올렸다. 하지만 적극적인 매수세는 아직 나타나지 않고 있다. 로이터-제프리 CRB 지수는 전일대비 2.3% 하락한 236.24를 나타냈다.

◇ 인플레이션 상승 우려에 금값 상승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금 6월물 가격은 온스당 2.90달러 오른 931.30달러를 기록했다. 은 7월물 가격은 온스당 3센트 하락한 14.01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4월 근원 소비자물가지수(CPI)가 예상보다 높은 상승세를 나타냈고, 주식시장 랠리도 막바지에 이르렀단 인식이 확산되면서 금 매수세가 급증했다. 이날 발표된 근원 CPI는 0.3% 상승, 예상치인 0.1%를 넘어섰다.

투자자 대부분은 인플레이션 상승에 대비한 리스크 회피수요였지만, 일부 투자자들은 주가 하락을 피해 금 매입에 나서기도 했다.

제임스 무어 불리온데스크닷컴 애널리스트는 이날 상승세가 인플레이션과 연관이 있다면서 "그동안 펼쳐온 양적완화 정책이 인플레이션에 미치는 영향은 지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런 가운데 주가지수와 달러화 가치 하락은 금값 상승세를 지지하고 있다. 지난주 S&P 500지수는 5.1% 하락했고, 6개 주요통화 대비 달러화 가치는 1.8% 하락했다.

◇ 중국 수요 감소 불안감..구리값 소폭 상승

런던금속거래소(LME)에서 구리 3개월물 가격은 톤당 5달러 상승한 4450달러를 기록했다. 알루미늄 3개월물 가격은 톤당 9달러 하락한 1522달러, 납은 톤당 52달러 상승한 1482달러에 마감됐다.

NYMEX에서 구리 7월물 가격은 파운드당 0.95센트 하락한 2.0175달러(톤당 444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미국의 4월 산업생산이 0.5% 하락, 전월보다 큰 폭으로 개선됐지만 구리는 그동안 `너무 올랐다`는 인식으로 큰 폭의 상승세를 이어가지는 못했다. 5월 미시간대 소비자신뢰지수 역시 전월보다 상승했지만 별다른 영향을 주지 못했다.

로빈 바 캘리온 애널리스트는 "중국 수요가 약해지고 있고, 계절적 약세기간이 다가오고 있으며 가격 상승이 지속될 것이란 전망은 드문 편"이라고 밝혔다.

시장에는 중국 수요가 앞으로 감소할 것이란 우려가 점차 커지고 있다. 이날 LME 구리 재고량은 1만2850톤 감소한 35만7800톤에 이르렀지만 이보다는 캔슬드 워런트가 더 부각됐다. 출고 예정물건인 캔슬드 워런트는 7만2525톤에서 6만1300톤으로 감소했다.

◇ 공급 증가·수요 감소 전망으로 농산물 가격 내림세

시카고상품거래소(CBOT)에서 옥수수 7월물 가격은 부셸당 11센트 하락한 4.1725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대두 7월물 가격은 부셸당 17센트 내린 11.305달러에 마감됐다.


옥수수 생산지인 미국 중서부지역에 따뜻한 날씨가 이어지면서 옥수수 가격은 2개월만에 최대폭으로 하락했다. 글로벌 웨더 모니터링에 따르면 미시건 지역에는 앞으로 10일 동안 따뜻하고 건조한 날씨가 예상되며, 두 번의 비가 내리겠지만 0.8센티미터 이하의 강수량을 나타낼 것으로 예상된다.

대두는 중국 수입업체들의 주문량이 감소할 것이란 전망으로 하락했다. 중국 관련기관에 따르면 앞으로 중국의 식물성 오일과 사료 수요가 약해지면서 주문량이 감소할 전망이다.

앨런 클루이스 노스랜드 커머더티 회장은 "중국이 주문량을 취소하거나 매수를 중단한다면 가격은 하락할 것"이라면서 최근 가격이 급등하면서 수출이 감소할 가능성이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 6월물 가격은 배럴당 2.28달러 하락한 56.34달러에 마감됐다.

   

 
Untitled Document